Home
  • nl
  • en
  • de
  • fr
  • por
  • kor

회사 소개

네덜란드 드론턴(Dronten)에 본사를 두고 있는 Komeco B.V.는 1960년 티머맨(Timmerman)에 의해 설립되었습니다. Komeco B.V.는 비료의 건조 공정에 관심을 가진 최초의 기업이었습니다. 2008년 회사는 유기물의 비료화 및 건조 산업에 대한 턴키 프로젝트를 전문으로 하는 GICOM B.V.에 의해 인수되었습니다. 1984년 GICOM은 버섯 농장 사업을 시작했고 컴퓨터로 제어하는 기후 시스템을 통해 버섯을 재배하여 국제 시장에 공급하는 최초의 회사가 되었습니다. GICOM 터널 시스템은 해를 거듭할수록 계속 발전하여 기후 제어 프로세스에 지속적으로 최신 기능을 추가하고 있습니다. 최신 기술을 사용하는 명백한 장점 이외에도 계속 늘어나는 환경 요구사항에 관심을 가진다는 것이 가장 중요한 점입니다. 현재 GICOM 터널 시스템은 다양한 유기폐기물 처리에 사용됩니다.

GICOM이 인수하면서 유기농 압축 비료 알갱이와 낟알의 가공 제어 기능이 더 향상되었습니다. 높은 유기물 함량을 기반으로 이러한 제품은 토양을 더욱 비옥하게 만듭니다. 혁신적인 비료화 프로세스를 통해 질소가 대량으로 그리고 유기적으로 결합되어 토양 유형에 상관없이 영양분이 골고루 오랫동안 유지됩니다(지효성). 생산의 경우 Komeco는 비료 및 기타 유기물을 구입한 후 퇴비로 만들어 말린 다음 알갱이와 낟알로 압축합니다. 토양의 유기물 부족 때문에 전세계적으로 유기농 비료의 수요가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것이 Komeco가 적절한 가격-품질 비율로 고품질의 비료 공급에 도전하는 이유입니다.

Komeco | Vormgeving Reclame Wolf | Realisatie: Sybit - Software op Maat